HOME > 고객지원 > 자유게시판

자유게시판 안전한1등ぐ우리카지노ぐ는 24시간열려있습니다
2020-08-26 21:29:03
이영준 <> 조회수 19
121.189.140.109

-크흠, 내가 가수 사인받는 거 좋아하고 그런 사람은 아닌데…… 백승철 사인이라면 한 장 있어도 나쁘지 않을 것 같구나.

 

택시를 타고 가며 조금 전 상황이 떠오른 연우가 피식 웃는다. 음악을 다시 시작하겠다고 한 지 며칠이 지나지 않아 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했다고 계약서를 내놓을 때는 부모님 두 분 모두 어리둥절해하셨다.

계약서는 제대로 확인을 했는지, 혹시 연예 기획사 사칭 사기꾼들은 아닌지에 대해 꼬치꼬치 캐 물으셨다.

부모님들의 걱정은 계약금 1억 원이 입금이 된 통장을 보는 순간 눈 녹듯 사라져 버렸다.

활화산 엔터테인먼트의 대표가 볼케이노의 선배이고 같은 회사에 백승혁이 소속이 되어 있다는 말을 했을 때 아버지는 마시던 찻잔을 떨어트리기까지 하셨다.

어머니가 흥건한 찻물을 닦기 위해 걸레를 가지러 가셨을 때 아버지가 백승혁의 사인을 부탁하셨다.

어머니 역시 백승혁을 좋아했다. 백승혁 특유의 감성이 풍부한 음색을 좋아하신다.

“수고하셨습니다.”

택시비를 계산하고 내린다.

“와우-.”

눈앞에 보이는 고급스러운 빌라를 보며 연우가 혀를 내두른다. 딱 봐도 엄청나게 비싸 보이는 빌라다. 빌라 입구에는 정복을 입은 젊은 경비 두 명이 지키고 있다.

<p align="center"><a href="https://www.casinobauble.com/">우리카지노</a> - 우리카지노</p><p><br></p>,
<p align="center"><a href="https://www.casinobauble.com/">카지노사이트</a> - 카지노사이트</p><p><br></p>,
<p align="center"><a href="https://www.casinobauble.com/">바카라사이트</a> - 바카라사이트</p><p><br></p>


충청북도 음성군 금왕읍 금일로434번길 319-2(쌍봉리 325) 대표이사 : 강웅구 사업자번호 : 303-81-50354
TEL : 1600-5104 E-mail : uwontank@naver.com
Copyright(c) Made By oneframe.net. All Rights Reserved.